fbpx
최근 편집 2023.02.06. 00:00
보수 기독교

[유정훈 칼럼] 대법원의 ‘탈레반’들, 분열하는 미국

정치와 종교의 관계는 서양사에 있어 가장 큰 쟁점 중 하나다. 현대사회의 기초 요소인 민주주의나 자본주의의 등장과 정착 만큼이나 길고 긴 투쟁과 유혈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영국은 가톨릭에서 독립하면서 비로소 하나의 독립적 왕국이 되었고, 이 고유의 기독교 전통은 오늘날 보수/노동 양대 정당의 성격은 물론 청교도운동을 통해 미국 건국에도 결정적 영향을 주었다. 성 바르톨로메오 축일의 학살이라는 끔찍한 사건을 겪은 프랑스에서, 낭트 칙령(1598년)은 흰색과 회색의 공존과...

더보기

[박상현의 리더의 말과 글] 확신과 의심, ‘틀린 답’보다 모르는 채 사는 게 더 낫다

지난 몇 년 동안 가짜뉴스(fake news)는 소셜미디어를 타고 팩트를 중시하는, 혹은 중시하는 척이라도 하는 전통 미디어의 영향력을 누르고 빠르게 확산되어 왔다. 확증편향을 부르는 증폭의 알고리듬을 탄 가짜뉴스를 접한 사용자들은 평소 자신이 생각하고 있던 내용을 확인해 주는 콘텐츠를 만나는 순간, '내 생각이 역시 맞았구나'라고 확신하게 된다. 그런데 이때 느끼게 되는 확신은 배운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 사이에 별 차이가 없다. 아니, 똑똑한 사람일수록 가짜뉴스에 더 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