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최근 편집 2022. 12.07. 00:00
메디치 보라_세계와 경제를 읽는 창

[박지원의 식탁] 지금은 월드컵이 가장 큰 정치

월드컵의 열기로 겨울 한파를 이기는 12월의 첫날, <박지원의 식탁>의 주제 역시 ‘월드컵’이다. 월드컵은 단순한 스포츠를 넘어, 지역과 국민을 통합하고 지구촌과 호흡하는 ‘큰 정치’의 세계이다. 대통령에게는 그야말로 기회의 장이다. 박지원 비서실장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월드컵 비화를 소개하며, 월드컵을 대하는 대통령의 바람직한 자세를 이야기한다. 2002년 월드컵 8강전에서 스페인과의 경기를 하루 앞두고 셋째아들이 구속됐지만, 김 전 대통령은 경기 전날 대국민...

더보기

[박지원의 식탁] ‘좁쌀 정치’ 말고 ‘통큰 정치’ 하면 지지율 오른다

<박지원의 식탁> 첫 방송에서는 MBC 기자의 전용기 탑승 배제 사건을 배경으로 '대통령의 자격'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그런데 이번 주에 대통령 도어스테핑 와중에 추가 사건이 벌어졌다. 대통령실 홍보비서관과 MBC 출입기자 간에 설전이 벌어진 것. 이에 대통령실에서는 아예 가벽을 설치하겠다면서 망치질을 하고, 도어스테핑도 중단하기에 이르렀다. <박지원의 식탁> 두번째 시간에는 '대통령과 출입기자'를 주제로 한층 깊은 이야기를 나눈다. 과거 청와대...

더보기

[박지원의 식탁] MBC 기자 태우지 말라고 해도 실장, 수석이 태웠어야 

요즘 대한민국에서 가장 바쁜 사람 중 하나는 박지원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하 박지원 실장)일 것이다. '대통령의 자격'에 대해 할 수 있는 말이 가장 많기 때문이다. 박지원 실장이 메디치미디어를 통해 유튜브 채널 <박지원의 식탁>을 런칭했다. 박지원 실장은 MBC 기자의 전용기 탑승 배제에 대해, 김대중 전 대통령이 북한의 조선일보 취재 반대를 단호히 거부했던 뒷 이야기를 전해 주었다. 탑승 거부 명령은 대통령이 했겠지만, 정말 대통령을 생각하는 참모라면 그 명령을...

더보기

[메보라 대담] ‘시진핑 3기’ 중국 경제, ‘3차 분배’를 주목한다

“중국식 현대화는 전체 인민의 공동부유를 실현하는 현대화다. 전체 인민의 공동부유를 힘써 촉진해야 하며, 양극화를 결연히 방지해야 한다.” ‘1인 체제’를 완성한 시진핑 중국 주석이 중국 공산당 제20차 전국대표대회에서 천명한 사회·경제 분야의 목표다. 시 주석은 공동부유의 실현 방안으로 “1차 분배, 2차 분배, 3차 분배가 조화를 이루는 제도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밝혔다. 지구촌은 지금 시진핑이 내놓은 경제전략을 분석하느라 분주하다. 특히 전체 수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더보기

[메보라 대담] 임동원, 90 평생의 길 ‘다시 평화’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 3대를 이은 북한의 통치자들을 모두를 직접 상대해 본 유일한 통일정책의 책임자. 햇볕 정책의 설계자. 53년에 육군사관학교에 들어가 소장으로 예편하고, 외교안보연구원장을 맡았고, 2번이나 통일부장관을 지내고, 국정원장까지 역임한 사람. 동서독 통일의 전략가에 빗대어 '한국의 에곤 바르'로도 불리지만 '피스 메이커'라는 별명을 가장 좋아하는 한국 분단사의 산증인. 그리고 본인이 이산가족으로 동생들을 북에 둔 사람. 임동원 전 장관이 자서전 '다시...

더보기

[메보라 방송] 경제 체감온도는 11월 말, 겨울보다 춥다

우리 경제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부쩍 많아졌다. 원-달러 환율은 가파르게 치솟고 금리는 뛰는데, ‘빚투’한 부동산 값은 거꾸로 내려앉으니 속이 탄다. 그런데도 정부는 별 문제 없다며 딴소리다. 이러다 외환위기가 오는 것 아니냐는 불안감마저 나돈다. 눈앞의 경제 현상은 제각각처럼 보이지만 실제론 원인과 결과를 주고받으며 서로 얽혀 있는 법. 이종우 아이엠투자증권 센터장이 <메디치 보라>에 나와 세계 경제 및 한국 경제의 현재 상황과 그 맥락을 차분하게 짚었다. 이...

더보기

[월간 문정인 1,2] 지구촌 ‘양다리 경제블록’의 새 체제 뜨나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전 청와대 외교안보특보)이 <메디치 보라>에 출연해 국제적 현안에 대한 탁견을 제시했다. 우크라이나 전쟁이 어떻게 흘러갈 것인지에서 출발해 미국 패권의 약화와 중견국가들의 연대, 대만 사태, 중국의 북한 영향력에 이르기까지 종횡무진 거침이 없다, 거기에 역대 한국 정부의 방위산업 흥망사는 기존 관념을 깨트리는 신선함이. 세계를 보는 눈이 밝아지는 문 이사장의 인터뷰를 정리했다. [편집자 주] ✔ 약육강식, 각자도생의 새로운 국제질서가...

더보기

[메보라 방송] 쇠락한 선진국 일본, 아베의 꿈은 저무는가

의도한 것은 아니나 참으로 공교로운 시기에 김양희 국립외교원 경제통상개발연구부장(대구대 교수)을 <메디치 보이는 라디오> 방송에 모시게 되었다. 김 교수는 ‘세계 경제위기 대처와 일본의 경제안보’라는 제목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아베 신조 전 총리 사망사건에 대한 국내외의 반응이 왜 이렇게 상반되는지, 왜 일본은 한국에 ‘수출 규제’라는 무모한 도발을 했는지, 경제안보가 왜 중요한지, 우리는 중국과 일본 사이에서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김 교수의 혜안을...

더보기

[메보라 방송] 러시아-우크라이나 감정의 전쟁 어디로 흘러 가는가

일주일이면 우크라이나를 함락시킨다던 푸틴의 초반 기세와는 달리 어느덧 전쟁은 엄청난 피해와 희생을 남기고 100일을 넘겼다. <피렌체의식탁> 칼럼으로 우크라이나 전쟁 당사자들의 생생한 상황을 전해 온 런던의 윤영호 필자를 메디치 보이는 라디오가 영상으로 연결하여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다. 국제정치학적 관점에서 바라 본 분석적, 논리적인 칼럼의 홍수 속에서 윤영호 필자의 인터뷰는 당사자, 피해자, 참여자들이 개인의 관점에서  토로한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하여 꾸준히 좋은...

더보기

[이광수의 투자의 전복 ESG #2] 당신의 주식·임금·옷값, ESG가 올린다

메디치 보이는 라디오가 이번에는 미래에셋 수석 애널리스트 이광수 위원의 ESG 두 번째 방송분이다. 첫번째 방송에서 이광수 위원은 기존의 투자 방법으로는 더 이상의 초과수익을 기대할 수 없는 현실에서 ESG는 기업과 투자자에 이익을 가져다주는 동시에, 빠르게 세상을 바꿀 수 있는 방법이라 설명했다. 이번 시간에는 ESG 관점에서 어떻게 투자하고, 어떻게 소비해야 할 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투자의 전복이라는 대제목에 어울리게 이광수 위원은 '노조가 강한 회사에 투자 하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