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최근 편집 2022. 05.13, 00:00

[AD]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스마트공장 확대 돕는다

By | 2021년 6월 1일 | Advertorial

(사진=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강화를 위해 스마트공장 확산에 앞장선다.

1일 현대자동차그룹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 자동차부품산업진흥재단,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대한상공회의소와 함께 올해 총 180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스마트공장은 제품 기획에서 설계, 제조, 공정, 유통, 판매에 이르기까지 전 생산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해 생산시스템을 최적화한 공장이다. ICT 활용 정도에 따라 기초-중간1-중간2-고도 단계로 구분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중소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에 참여해 지난 2019년과 2020년 총 480여 개 협력사가 기초 및 중간 단계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도록 100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 총 180개 중소 협력사에 미래 경쟁력 확보 위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정보통신기술 접목한 공정 혁신으로 업체별 맞춤형 스마트공장 시스템 추진
#품질 및 생산성 향상, 원가 절감, 납기 개선 등 성과 지표 실질적으로 개선

올해는 고도 단계의 스마트공장 구축까지 지원을 확대해 총 180개사에 50억 원을 지원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스마트공장 전문가와 함께 업체별 경영진단 후▲초중종물 검사시스템 ▲풀-프루프 시스템(Fool-Proof System)▲롯트(LOT) 추적관리 시스템▲금형관리 시스템▲품질확인 시스템 등을 기초 단계의 스마트공장에 적용할 계획이다.

초중종물 검사시스템이란 작업 공정의 초물, 중물, 종물을 샘플링해 검사한 측정 결과를 전산화한 뒤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풀-프루프 시스템(Fool-Proof System)은 작업자가 야기할 수 있는 실수나 불량을 자동으로 검출해 알람이나 설비 정지 등으로 조치해주는 시스템이며  롯트(LOT)는 1회에 생산되는 특정 수의 제품 단위 또는 묶음을 표시하는 번호다.

중간 및 고도화 단계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는 협력사에는▲생산 공정관리 시스템(MES, Manufacturing Execution System)▲전사 자원관리 시스템(ERP, Enterprise Resource Planning)▲공급망 관리 시스템(SCM, Supply Chain Management)▲제품 수명주기 관리 시스템(PLM, Product Lifecycle Management) 등을 적용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 2년간 현대자동차그룹의 지원을 통해 스마트공장으로 전환한 협력사를 대상으로 품질 경쟁력을 검증한 결과, 지난해 참여기업 209개 사는 품질 및 생산성 향상, 원가 절감, 납기 개선 등의 성과 지표가 평균 30%가량 개선되는 등의 효과를 얻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의 산업혁신운동에 참여해 1250개 중소기업에 250억 원을 지원했다. 2015년부터 2018년까지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광주 지역 160개 중소기업에 32억 원을 지원해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구축도 지원했다.

아울러 현대자동차그룹은 지난 2019년에 중소벤처기업부와 체결한 자상한 기업(자발적 상생협력 기업) 업무협약에 따라 작년 미래차 관련 부품 협력사의 스마트공장 사업 자부담분을 지원한 데 이어 올해도 자부담금을 전액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올해로 3년 차에 접어든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통해 협력사의 미래 경쟁력 확보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에도 현대자동차그룹은 협력사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다양한 동반성장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자료제공 현대자동차]

최신기사 링크

[유정훈 칼럼] 여성을 돕는 남성 배우자(supportive spouse) 열전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사절단의 대표로 카말라 해리스 부통령의 남편 더글러스 엠호프가 방한하며 세컨드 젠틀맨이라는 낯선 표현이 우리 언론에 자주 등장하고 있다. 엠호프는 아내의 부통령 취임으로 캘리포니아에서 바쁜 변호사 일을 접고 워싱턴의 로스쿨로 자리를 옮겼다. 비록 전세계 수많은 여성들이 겪는 경력 단절은 아니지만, 여전히 남성이 아내 직장에 따라 자신의 커리어와 거주지를 조정한다는 것은 뉴스가 되는 세상이다. 20세기 영국에는 이미 여왕이 될 공주와 결혼하며 해군 커리어를...

[윤영호가 채집한 목소리] 발트해의 ‘꽃 밀수꾼’ 할머니

5월 14일 0시를 기해 러시아는 핀란드로 가는 전력 공급을 중단했다. 전쟁의 긴장감은 발트해 곳곳으로 퍼져나가고 있다. 에!라!리! 북쪽에서부터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이른바 발트3국이다. 라트비아 출신으로 에스토니아에 살고 있는 디아나의 할머니는 꽃다발을 들고 국경너머 할아버지의 묘를 찾았다가 ‘꽃 밀수꾼’이 되었다. 디아나 가족의 여자 4대와 전쟁에 얽힌 이야기를 들어봤다. [편집자 주] ✔에스토니아에 살며 작품활동하는 라트비아 예술가 디아나 러시아어...

[박상윤 칼럼] 미국 검찰이 한입으로 두말을 하는 걸까?

한국 검찰의 수사권 유지, 축소 문제를 두고 미국 검찰의 사례가 상반되는 두 진영에서 함께 인용되고 있다. 수사권 유지론자와 축소론자 모두 “선진국 미국은 이렇게 한다”고 제 논에 물을 대고 있다. 진실은 무엇일까? 이 또한 엄청난 논거와 입증의 과정이 필요하다. 미국 변호사이기도 한 필자는 진실공방에 앞서 반대 입장에서 설득력 강화의 물을 길어오도록 당부한다. 이를테면 검찰 수사권을 옹호하는 쪽에선 흑인의 인권을 침해한 미국 경찰이 어떤 과정을 거쳐 국민들에게서 정당성을...